Category

 

Culture

예(禮)란 무엇인가?    

예절이란 일정한 생활문화권에서 오랜 생활관습을 통해 하나의 공통된 생활방법으로 정립되어 관습적으로 행해지는 사회계약적인 샐활규범이다.

사람은 사회생활을 하는 바, 높은 산이나 깊은 물에 막혀 수월하게 무리를 지어 하나의 문화를 형성하며 사는 일정한 지역을 생활문화권이라 하고, 그 문화권에 사는 사람들이 가장 편리하고 바람직한 방법이라 여겨 모두 그렇게 행하는 생활방법이 예절이다.

때문에 예절은 언어문화권과 밀접한 관계를 갖는다. 민족과 나라에 따라 언어가 다르듯이 예절도 국가와 겨례에 따라 달라진다. 같은 언어문화권이라도 산과 강을 경계로 해 사투리가 있듯이 예절도 지방에 따라 약간씩 다를 수 있다.

그러나 같은 나라에서 표준어를 정해 그것이 통용되기를 바라는 것과 같이 예절도 한 나라에서는 통일되어야 그 국민으로서 생활하기가 수월한 것이다. 그런 까닭으로 우리는 공통적으로 행해지는 가장 바람직한 생활방법을 익혀 어울려 사는데 지장이 없도록 통일된 바른 예절을 알아야 하겠다.

  1. 줄넘기

Jump Ropes - 줄넘기

Enjoyed by both boys and girls of all ages, Jump Ropes provides fun and exercise for everyone.

1) 짧은 줄넘기
짧은 줄넘기하는 줄의 길이는 키의 1.5배 쯤이 적당하고, 놀이방법은 줄을 돌리며 앞뒤로 돌려넘기, 몸이 공중에 떠있는 동안 줄을 2~3회 또는 그 이상 빨리 돌려넘기, 한 사람이 앞 또는 뒤로 들어기 함께 넘거나 각각 들어가 함께 넘기 등이 있다.

2) 긴 줄넘기
긴 줄넘기는 길이 5m쯤 의 줄을 양쪽에서 서로 잡아 돌리면서 한 사람 또는 서너 사람이 가운데에 뛰어 들어가 노래에 맞추어 뛰다가 돌아나오는 방법이다. 
사람 수에 저한이 없으며 많을 때에는 두세 편으로 나누기도 한다. 뛰다가 줄이 발에 걸린 사람은 제외시켰다가 뒤에 줄을 잡게 한다.

뛰는 방법

① 한 사람이 줄 속에 들어가 넘는 것 외에 여럿이 서 있다가 한 사람씩 차레로 들어갔다가 되돌아 나오기
② 한 줄에 둘 또는 셋이 들어가 함께 넘기 
③ 셋이 옆으로 손을 잡거나 어깨동무를 한 채 모둠발로 뛰어넘기
④ 둘이 줄을 넘으면서 가위바위보를 하거나 공을 주고 받기, 여럿이 8자 모양으로 돌아가며 넘기 등 여러 가지가 있다. 
줄넘기를 할 때에는 2박자나 4박자 노래를 많이 부르며, 근래에도 운동이나 미용체조로 많이 하고 있다.

다음은 <한국민요집>(임동권, 집문당, 1980)에서 발췌한 동요이다.

꼬마야 꼬마야 할머니 들어왔다
뒤를 돌아라 두부장수 들어왔다
꼬마야 꼬마야 색씨 들어왔다
돌아서 돌아서 모두 들어왔다
땅을 짚어라 할머니 나가라
짚어서 짚어서 두부장수 나가라
만세를 불러라 색씨 나가라
불러라 불러라 모두 나가라
잘 가거라 
<경기도 연천지방>

 

Jump rope is the primary tool used in the game of skipping played by children and many young adults, where one or more participants jump over a rope swung so that it passes under their feet and over their heads. This may consist of one participant turning and jumping the rope, or a minimum of three participants taking turns, two of whom turn the rope while one or more jumps. This is called long rope. Sometimes the latter is played with two turning ropes; this form of the activity is called Double Dutch and is significantly more difficult. Jump-rope rhymes are often chanted beginning when the skipper jumps in and ending when the skipper is tripped up.

The exact origin of jumping rope is unclear; however, jump rope dates back all the way to the Egyptians and aborigines of Australia. The first jump ropes are said to be made of bamboo and vines found in jungles. Jumping along with these items led to what is today referred to as jump roping. Some say it originated in China, while Western versions are said to have originated around 1600 B.C. in Egypt. The first real evidence of jump rope as an activity is seen in medieval paintings. Children rolled hoops and jumped were some of the first to jump rope in America which brought about the variation of jump rope called “Double Dutch.” In the 1940s and 1950’s jump rope became the game of choice for city or town children because any one could play and it only required a rope. The 1970s brought an increased interest to jump rope as a way to achieve physical fitness and health. Since then, jump rope events and programs have emerged and jumping rope has become part of many different exercise training regime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