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Culture

예(禮)란 무엇인가?    

예절이란 일정한 생활문화권에서 오랜 생활관습을 통해 하나의 공통된 생활방법으로 정립되어 관습적으로 행해지는 사회계약적인 샐활규범이다.

사람은 사회생활을 하는 바, 높은 산이나 깊은 물에 막혀 수월하게 무리를 지어 하나의 문화를 형성하며 사는 일정한 지역을 생활문화권이라 하고, 그 문화권에 사는 사람들이 가장 편리하고 바람직한 방법이라 여겨 모두 그렇게 행하는 생활방법이 예절이다.

때문에 예절은 언어문화권과 밀접한 관계를 갖는다. 민족과 나라에 따라 언어가 다르듯이 예절도 국가와 겨례에 따라 달라진다. 같은 언어문화권이라도 산과 강을 경계로 해 사투리가 있듯이 예절도 지방에 따라 약간씩 다를 수 있다.

그러나 같은 나라에서 표준어를 정해 그것이 통용되기를 바라는 것과 같이 예절도 한 나라에서는 통일되어야 그 국민으로서 생활하기가 수월한 것이다. 그런 까닭으로 우리는 공통적으로 행해지는 가장 바람직한 생활방법을 익혀 어울려 사는데 지장이 없도록 통일된 바른 예절을 알아야 하겠다.

  1. The Double Nine Festival Day

The Double Nine Festival Day

Considered a day of blessing (as is days with double odd numbers, such as Chilseok or Dano), the Double Nine Day, or JoongYangJeol is a day of celebration.  Various foods and drinks made with Chrysanthemum and flower motifs are eaten.  Much like the Jewish Holiday of Purim, the day of celebration includes drinking liquor made with Chrysanthemum among friends and family.

중양절

음력 9월 9일은 중양절이에요. 중양절은 다른 말로 ‘중구일’이라고도 하지요. 중양절은 ‘9’자가 두번 겹친 날이에요.   

우리의 옛 어른들은 홀수가 두 번 꼅치면 복이 들어오는 좋은 날이라고 생각해 명절로 삼았어요. 단오나 칠석날을 명절로 삼은 것도 같은 이유지요.

중양절에는 높은 곳에 올라가 국화로 빚은 술을 마시며 즐겁게 놀았어요. 또 술친구를 찾아가 함께 놀거나 술을 선물하기도 했지요.

 


 

중양절 무렵은 국화가 잔뜩 피어나는 계절이에요. 그래서 9월을 ‘국화의 달’이라고도 하지요. 중양절에는 그 국화를 따다가 술을 빚기도 했지만 국화전을 만들어 먹기도 했어요. 국화 꽃잎을 따다 찹쌀 가루와 반죽을 해서 둥글게 지져 전을 부쳐 먹은 것이지요.

전해 오는 얘기에 따르면 중국의 궁궐 안에서 가패란이라고 하는 궁녀가 9월 9일에 국화로 떡을 만들어 먹었대요. 그래서 그 후부터 이 날엔 국화전을 해 먹는 풍습이 생겨났다는 거예요. 삼짇날 진달래전을 해 먹는 것 처럼 말이에요.

중양절에는 국화주와 국화전 외에 화채도 만들어 먹었어요. 화채를 어떻게 만들었냐고요? 가을이면 노랗게 달리는 유자를 따다 송송 썰어서 꿀물에 타는 거예요. 또 여기에다 석류알과 잣을 동동 띄우면 맛있고 시원한 화채가 되는 것이지요.

화채는 새콤달콤한 게 입 안에서 살살 녹는 맛이 일품이에요. 그래서 이것을 조상신에게 올리기도 했다고 해요. 
이렇듯 중양절은 국화전과 국화주를 먹고 마시며 하루를 즐기던 신나는 명절이에요.

그런데 우리 조상들은 중양절이 이렇게 좋은 날인데도 이 날에는 결혼식이나 잔치를 열지 않았어요. 좋은 날인데 왜 피했던 것일까요?

그건 바로 좋은 날이 누구 한 사람을 위한 날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생각 때문이었어요. 남이 즐길 수 있는 좋은 날에 자기집 잔치로 폐를 끼쳐서는 안 된다는 뜻이었지요.

이렇게 우리 조상들은 어떤 일을 할 때엔 반드시 여러 사람들을 두루 생각해서 결정하는 분들이었어요. 참 생각이 깊었지요.

중양절은 국화의 계절이면서 또 단풍의 계절이기도 해요. 국화주를 들고 애써 산에 올라갔는데 그냥 내려올 수는 없겠지요? 그래서 산에 오른 사람들은 이곳저곳을 둘러보며 온 산을 물들인 단풍을 즐겼어요.

그리고 산을 내려오면서 새빨갛게 물든 단풍나무 가지나 노란 국화를 꺾어 집에 가져왔지요. 집에 와서 꽃병에 꽂아 두고 오래오래 단풍을 즐기고 싶은 마음에 그렇게 한 거예요.

또 자기 집 마당에 석류나무가 있는 집에서는 석류 열매가 붙은 나뭇가지를 꺾어 꽃병에 꽂아 두기도 했대요. 
어느 것이든 가을의 운치를 마음껏 즐기려는 우리 조상들의 멋스러움이 가득 담겨 있는 풍습이에요.

중양절은 추석처럼 큰 명절은 아니었어요. 그래서 특별한 놀이를 하지는 않았어요. 그대신 음식을 만들어 가지고 산과 들을 찾아가 하루를 즐겁게 놀았어요. 요즘도 가을이 되면 소풍을 가지요? 중양절이 바로 그런 소풍과 같은 것이었다고 할 수 있을 거예요.

또 해마다 중양절이 되면 바뀌는 것들이 있었어요. 우선 기러기가 그런 것 중의 하나예요.   기러기는 가을이 도면 우리 나라에 찾아왔다가 봄이 되면 떠나는 철새예요. 그런데 이 기러기가 우리 나라를 찾아오는 날이 바로 중양절이래요.

또 반대로 가을에 떠났다가 봄에 찾아오는 새도 있어요 바로 제비이지요. 제비는 중양절이 도면 다시 강남으로 돌아간다고 해요. 그러니까 중양절은 철새가 제비에서 기러기로 바뀌는 날인 거예요.

중양절이면 바뀌는 것들이 이것말고도 또 있어요. 여름에 그렇게 극성을 부렸던 모기가 시원한 바람이 솔솔 부는 어느 날 갑자기 사라지지요? 그 날도 바로 중양절이라고 해요. 또 뱀이나 개구리도 이 날 사라진대요. 땅 속에서 겨울잠을 자기 위해 사라지는 것이지요. 그러니까 중양절부터는 겨울을 날 수 있는 동물들만 남게 되는 거예요. 
즉 중양절 이후부터는 가을이 가고 계절이 바뀌게 되는 것이라고 할 수 있어요. 어쩌면 중양절은 무르익은 가을을 마지막으로 즐기기 위한 명절이었는지도 모르겠어요.

음력 9월 9일로 삼짇날에 온 제비가 다시 강남으로 떠나는 날이다. 황국전을 지져서 가묘에 천신하며 농가에서는 추수가 한창이다. 이 날은 풍국(楓菊)놀이라고 하여 시인 묵객들이 산과 들을 찾아 시를 짓고 읊으며 그림을 그리면서 하루를 즐겼다. 이 날의 음식은 맛보다는 운치가 강조되는데 향기를 뿜으며 피는 국화를 가양주에다 띄워 마신다.

또는 미리 국화꽃잎을 섞어 빚어 두었던 국화주를 마시기도 한다. 국화꽃잎을 따다가 국화전을 만드는데 그 방법은 진달래화전을 만들 때와 같다. 또한 밤떡이라고 하여 밤을 삶아 으깨어 찹쌀 가루에 버무린 다음 시루에 안쳐 수박씨와 잣을 고명으로 얹어 찌기도 한다.

이 밖에 9월 시식으로는 감국전, 밤단자, 호박시루떡, 무시루떡, 인절미 등이 있다.

* 국화전
찹쌀가루 반죽을 기름에 놓고 누르면서 지지다가 뒤집어서 익으면 손질해놓은 국화와 대추를 얹어 무늬를 놓는다. 완성된 국화전은 시럽에 발라낸다.

* 감국전
양념한 쇠고기와 두부를 잘 섞어서 소를 만든 후 감국잎 뒤쪽 면에 밀가루를 바르고 소를 붙힌 다음, 밀가루를 뿌리고 달걀을 씌워 지진다. 초장을 곁들여 낸다.

TALE OF JOONGYANGJEOL

But why do people celebrate with Chrysanthemum Wine on Double Nine Festival?  On a hill no less?

A long time ago in a Chinese countryside village lived a man named Chang.  He had an uncanny ability to see into the future.  One day, he sought out another man, Huan Jing.  Chang had seen a vision!

"On the ninth day of the ninth month, there will be a great disaster!"

"Disaster?" asked Huan with great fear!

Chang continued, "but there is a way to avert this!  On that day, take your family to the mountains nearby!  Take some budding flowers in your pocket, but make sure to wear them around your arms as you go to the mountains!  Finally, when you get to the mountains, drink Chrysanthemum Wine!  When the sun sets, come back.  That's the only way!"

Huan did as he was told.  On the ninth day of the ninth month, he took his family to the mountains.  They spent the day drinking the wine, waiting for the sunset.  As the sun finally set, Huan and his family back to his home.  When they returned...

All of his livestocks were dead!  Had Huan not listened to Chang, he and his entire family would've met the same fate!

After that, on the ninth day of the ninth month, people celebrated by drinking chrysanthemum wine at the highest point in the village!  

그런데 왜 하필이면 높은 곳에 올라가 국화주를 마시는 것일까요?

옛날 중국 어느 마을에 장방이라는 사람이 살고 있었어요. 그런데 장방은 보통 사람과는 다른 면이 있었어요. 앞일을 내다볼 줄 아는 신통한 능력을 가지고 있었던 거예요.

그러던 어느 날 장방은 환경이라는 사람을 찾아가서 이렇게 말했어요.

“돌아오는 9월 9일에 이 고을에 큰 재앙이 내릴 것이오.”

“예? 재앙이라고요?”

이 말을 들은 환경은 깜짝 놀랐어요. 장방은 말을 이었어요.

“그러나 그 재앙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이 있소. 9월 9일에는 집에 있지 말고 식구들을 데리고 모두 높은 산으로 올라가시오. 주머니에 수유꽃을 넣었다가 팔에 걸고 올라가야 하오, 산에 다 오르면 국화주를 마시도록 하시오. 그러고 나서 해가 진 후에 집에 돌아오도록 하시오. 내 말대로 하면 이번 화는 피할 수 있을 것이오.”

장방의 말이 끝나자 환경은 고개를 끄덕이며 그의 말을 듣기로 했어요.

마침내 9월 9일이 되자 환경은 식구들을 데리고 산에 올라가 국화주를 마시며 하루를 보냈어요. 그리고 장방의 말대로 해가 떨어진 후에 식구들과 함께 집으로 돌아왔지요.

집에 도착한 환경은 깜짝 놀라고 말았어요.

“아니, 이럴 수가 -----------. 가축들이 모두 죽었잖아!”

집 안에 있던 소, 돼지, 닭 등 모든 가축들은 한 마리도 남김없이 죽어 있었어요. 만약 장방의 말을 듣지 않고 그대로 집에 있었다면 환경과 그 식구들은 모두 목숨을 잃을 뻔했던 것이지요.

그 후부터 9월 9일 중양절이 되면 사람들은 산에 올라가는 풍습을 지키게 되었다고 해요. 그리고 중양절에는 잊지 않고 국화주를 마시게 되었고요.

One day a man named Huan Jing believed that a monster bringing pestilence was coming. He told his countrymen to hide on a hill while he went to defeat the monster. Later, people celebrated Huan Jin's defeat of the monster on the ninth day of the ninth lunar mon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