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Culture

예(禮)란 무엇인가?    

예절이란 일정한 생활문화권에서 오랜 생활관습을 통해 하나의 공통된 생활방법으로 정립되어 관습적으로 행해지는 사회계약적인 샐활규범이다.

사람은 사회생활을 하는 바, 높은 산이나 깊은 물에 막혀 수월하게 무리를 지어 하나의 문화를 형성하며 사는 일정한 지역을 생활문화권이라 하고, 그 문화권에 사는 사람들이 가장 편리하고 바람직한 방법이라 여겨 모두 그렇게 행하는 생활방법이 예절이다.

때문에 예절은 언어문화권과 밀접한 관계를 갖는다. 민족과 나라에 따라 언어가 다르듯이 예절도 국가와 겨례에 따라 달라진다. 같은 언어문화권이라도 산과 강을 경계로 해 사투리가 있듯이 예절도 지방에 따라 약간씩 다를 수 있다.

그러나 같은 나라에서 표준어를 정해 그것이 통용되기를 바라는 것과 같이 예절도 한 나라에서는 통일되어야 그 국민으로서 생활하기가 수월한 것이다. 그런 까닭으로 우리는 공통적으로 행해지는 가장 바람직한 생활방법을 익혀 어울려 사는데 지장이 없도록 통일된 바른 예절을 알아야 하겠다.

  1. Muoh - The Day of the Horse

Muoh - The Day of the Horse

The tenth month of the lunar calendar is considered the best month of the year.  On this Day of the Horse, rice cakes are prepared for the health of the horses.  Ancestral Memorial Rites for the fall season is performed on this day.  Farmers also perform rituals to Dangun, the father of the Korean Nation, on this day.

무오(戊午)일

음력 시월은 상달(上月)이라 하여 일년중 가장 좋은 달로 여긴다. 오일(午日)은 말의 날인데, 신곡으로 붉은 팥고물을 놓아 시루떡을 만들어 마굿간에 갖다 놓고 말이 잘 크고 무병하기를 빈다. 오일 중에서도 무오일이 가장 좋다 하여 무당이 성주굿을 하고 다닌다. 햇곡식으로 술을 빚고, 붉은 팥시루떡을 바치고 빈다. 5대조 이상의 조상께 시제(時祭)를 올리고 단군에게 신곡을 드리는 제사인 농공제를 지낸다.

무오일 절식으로는 무시루떡, 무오병, 유자화채 등이 있다.

* 무시루떡
채썬 무를 쌀가루에 섞어 팥을 넣어 찐 떡. 시월에 무가 가장 맛이 있을 때이므로 집집마다 많이 해 먹는다.

* 유자화채
설탕을 넣어 끓여 차게 식힌 물에 유자속 즙을 넣고 채썰어 놓은 유자껍질과 배에 붓는다. 유자향이 설탕물에 우러나오면 석류알과 잣을 띄워서 상에 내어 국자로 잘 저어서 작은 화채 그릇에 나누어 담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