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History of Korea

The Kingdom of Balhae

  1. Korean

발해를 ‘해동성국’이라 불렀다.

발해, 고구려의 옛 땅을 되찾다

발해는 건국 후 만주의 동쪽에 수도를 정하고, 고구려의 옛 땅을 빠르게 회복해 나갔다. 그리고 스스로 고구려의 계승 국가임을 선언하였다.

발해가 빠르게 성장하자, 당은 발해 주변에 있던 말갈족을 부추기고 신라를 끌어들여 발해를 제압하려 하였다. 그러나 발해는 이에 굴복하지 않고 당의 영토인 등주를 직접 공격하였으며, 주변 세력을 합하여 8세기 중엽에는 옛 고구려 땅 대부분을 회복하였다.

상경을 수도로 삼은 발해는 주변 국가들과 활발히 교류하면서 문화를 더욱 발전시켰다. 발해의 무역선은 당에 수시로 드나들었으며, 많은 발해인이 당나라에 유학하기도 하였다. 발해와 일본의 경제 교류도 활발하였다. 발해를 북국이라 불렀던 신라와도 교통로를 열어 사절단이 오가면서 무역을 하기도 하였다.

해동성국 – 발해

9세기, 발해는 요동 지방(만주 남서부)으로부터 만주 중부 지역을 거쳐 북동 지역의 연해주 일대를 차지한 대국으로 성장하였다. 농업도 크게 발전하였으며, 활발한 대외 무역으로 경제도 안정적으로 발전했다. 그리하여 중국인들은 발해를 ‘해동성국’(바다 건너 동쪽에서 크게 번성한 나라)이라고 불렀다.

문화도 크게 발전하였다. 정치 지도자들은 발해의 특성에 맞는 통치 제도를 새롭게 정비하였고, 사상학문의 발전도 이끌었다. 발해인들은 스스로를 고구려 후손이라 자처하였고, 고구려 문화는 그들에 의해 꾸준히 계승되었다.

발해의 세력이 기울기 시작한 것은 9세기 후반부터였다. 발해를 구성했던 고구려인과 말갈족 사이의 차별을 완전히 해소하지 못한 탓이었다. 발해는 결국 몽골 고원의 동쪽에서 일어난 거란족에 의해 멸망하였다(926). 그 수로 만주 일대는 한국사의 무대에서 잊혀지기 시작했다.

  1. English

Balhae Recovers the Ancient Territory of Goguryeo

As Balhae began to make rapid advancements, Tang China encouraged the Malgal tribe near Balhae as well as Silla to take control of Balhae. Balhae did not yield, however, and made direct assault on the territories of Tang. Combining forces with the surrounding powers, Balhae succeeded in recovering most of the ancient territories of Goguryeo by the mid 8th century.

Balhae, which had designated Sanggyeong as its capitl, made active contacts with the surrounding nations and its culture further flourished. Trade vessels from Balhae frequently traveled to Tang and a large number of students were sent to Tang to study. Balhae also engaged in active economic exchanges with Japan. Balhae opened transportation routes to Silla, which referred to Balhae as the Northern State. Diplomatic missions were exchanged between the two nations and trade activities were promoted.

The Flourishing Land in the East-Balhae

By the 9th century, Balhae grew into a major nation occupying the region from Liaotung (southwestern part of Manchuria) to the central part of Manchuria in the land to the Yeonhaeju area in the northeast. Agriculture also became sophisticated and thanks to achieve trade with surrounding nations, the economy of Balhae became stabilized. Chinese referred to Balhae as the ‘flourishing land in the East’(Haedongseongguk).

The cultural level of Balhae also made great advancements. The political leaders restructured the ruling system to fit the features of Balhae as they led the development of the academic and ideological sectors. The system to fit the features of Balhae as they led the development of the academic and ideological sectors. The people of Balhae referred to themselves as the descendents of Goguryeo and the culture of Goguryeo was steadily passed down by the people of Balhae.

It was from the latter half of the 9th century that the authority of Balhae weakened. This was due to the fact that Balhae was not able to resolve the discrimination held by the descendants of Goguryeo for the Malgal people. Balhan consequently succumbed to attacks by the Khitan, who became a power in the eastern part of the Mongolian plateau(926A.D.). Subsequently, Manchuria began to fade from the annals of Korean history.